본문 바로가기
예술가코칭

충격 장윤정의 이혼사유 가슴 아픈 사연과 복면가왕 출연(+미스코리아 전남편 김상훈 직업 유산)

by 핑키부 dzggr 2021. 6. 2.
반응형

1987년도 미스 코리아 진 장윤정

장윤정을 피해 1년 뒤 1988년 대회에 나가 미스코리아 진이 됐다는 김성령

1987년도 미스코리아 진에 선발 뒤 장윤정은 이듬해인 1988년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린 미스 유니버스 선발 대회에 출전 대한민국 역대 최고 기록인 2위에 입상을 하며 다시 한번 레전드 미모를 과시하게 됩니다.

역대 미스코리아 출신 중 미스 유니버스 대회에서 결선에 진출한 미스코리아는 장윤정을 포함해서 1980년의 김은정, 2001년의 김사랑, 2007년의 이하늬 4명뿐이었는데, 그중 김은정이 12위, 김사랑이 최고의 민속 의상상, 이하늬가 4위였으니, 장윤정의 2위가 얼마나 대단한 기록인지 가늠이 되지 않을까 싶은데요.



이후 숙명여자대학교 무용학과에 진학 후 대학생활과 함께 '산산이 부서진 이름이여', '소녀 18세' 등의 영화에 출연했고, 1991년에는 1989년도 미스코리아 선 고현정과 함께 KBS2 쇼 프로그램인 '토요대행진' 공동 MC를 맡았고, 1997년도에는 SBS 코미디 전망대의 마지막 공동 MC를 맡은 등의 활발한 방송 활동을 펼치며 인기를 얻게 됩니다.

미스 유니버스 역대 최고 기록인 2위 수상과 함께 각종 방송에서 활동한 장윤정

장윤정은 지난해 8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로 20년 만에 예능 신고식을 치르며 복귀를 알려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장윤정은 방송 복귀를 결심한 이유에 대해 "1987년에 미스코리아 당선돼서 결혼을 했지만 싱글맘이 됐다. 아이들과 살다가 복귀를 결심했다"라고 밝혔다.

미코 장윤정 "이혼한 지 3년...배우 하고 싶은데 나이 많아 고민"

미스코리아 출신 장윤정이 이혼 후 근황을 전했다.

14일 방송된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이하 '같이 삽시다')에는 장윤정이 출연했다. 박원숙, 김영란, 혜은이가 그를 반갑게 맞이했다.

이날 오랜만에 방송에 얼굴을 비춘 장윤정은 "요즘 육아하느라 살이 좀 빠졌다. 큰 애는 고3이고 작은 애는 중학생"이라고 밝혔다.

이어 "저는 두 딸과 저 이렇게 셋이 산다"라며 "혼자 된지는 3년 정도 됐다. 두 딸과 정신없이 지내고 있다"라고 이혼 사실을 공개했다.

1987년 미스코리아 진 출신 장윤정의 '리즈 시절'이 공개

.10월 14일 방송된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는 미스코리아 출신 장윤정이 출연해 반가움을 안겼다.

이날 장윤정을 본 박원숙은 "어쩜 그렇게 길쭉하냐"며 그의 여전한 미모에 감탄했다. 혜은이는 "내 옆에 오지마"라며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두번의 이혼은?

장윤정은 1994년 은행원이자 전 국회의원 이필우의 장남과 결혼해 첫 가정을 꾸렸지만 3년 만에 이혼했다. 이후 2000년대 초반 미국에서 15살 연상의 재미교포 사업가와 결혼했지만 지난해 8월 이혼했다.첫번째 결혼은 1994년 10월 4살 연상의 신한은행 행원인 이상수와 결혼하였습니다. 두 사람은 1994년 4월 경 중매를 통해 만났다고 알려져 있으며, 전 남편 이상수는 전 국회의원인 이필우의 장남으로, 고려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결혼 당시에는 신한은행 테헤란 지점에 근무 중이었습니다. 

그러나 결혼 1년만인 1995년 10월 별거 상태에 들어갔습니다. 이 과정에서 남편으로부터의 폭언, 구타가 이어졌고, 유산도 일어났습니다.

이후 1996년 4월 남편으로부터 이혼소송을 제기당했습니다. 당시의 이혼소장에서는 "장윤정이 결혼 이후 연예계 활동을 하지 아니하겠다고 하였으나, 이 약속을 어기고 연예계 활동을 재개하고 이로 인한 불화로 별거 상태에 들어가는 등 결혼 관계를 지속할 수 없다"는 내용이 기제되어 있습니다.

이후 이혼 소송 과정에서 장윤정은 이상수에게 위자료 10억원을 청구했는데, 청구 사유로 시가에서 결혼 후 처가를 도와주기로 약속을 했는데 이것이 지켜지지 않았고, 자신에게 반복적이 구타를 가해 심신적 피해가 크다는 것을 들었습니다. 실제로 당시의 상황을 회상하는 내용이 담긴 한 기사에 따르면, 전남편의 집안은 매우 부유해서, 분당에 50평짜리 아파트에서 신혼 생활을 시작했고 시가로부터 매월 2백만원의 생활비를 받았다고 합니다. 

장윤정은 1970년생으로 올해 나이 51세

 

15세 연상의 김상훈 강남광역교통연구소 대표와 재혼했었다. 김 대표는 2017년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의 경제특별보좌관으로 임명되기도 했다. 또한 2019년 자유한국당 대외협력위원회 부위원장을 맡기도했다.


이혼 후 장윤정은 1999년에 재혼하게 되는데요.현 남편은 김상훈씨로 장윤정보다 15살이 많다고 하며, 직업은 사업가로 알려졌습니다. 16살 연상의 재미 사업가 김상훈과 인연을 맺게 되었는데, 혼전임신하여 재혼하였습니다. 

장윤정은 남편이 사업으로 미국을 자주 왕래해 미국 캘리포니아 주 오렌지카운티 어바인에에서 

10년동안 거주했다고 하는데요.

미국에서 두 딸을 키우며 육아에 전념했다가 2014년 1월 가족이 완전히 귀국했다고 합니다.

 이후 귀국하여 대구광역시에 살고 있다고 합니다. 장윤정전남편 김상훈은 2017년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의 경제특별보좌관으로 임명되기도 했습니다. 김상훈 대표는 현재 "강남 광역교통연구소" 대표이며 자유한국당 대외협력위원회 부위원장을 역임 중입니다.

 두번의 이혼후에 싱글맘으로 돌아온 장윤정은? 

최근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 나와 두 딸을 "얘들아"라고 부르다 눈물을 흘린 장윤정은 "내 강아지, 내 새끼 사랑한다"며 딸들을 향한 마음을 고백했습니다.

70년 개띠로 올해 51세가 된 장윤정은 "다들 나이가 많다고 한다"며 말했지만 박원숙은 "뭐든지 할 수 있다. 20살보다 50이 났다. 20살의 애송이로 배우가 되겠다는 거보다 50이 돼서 우여곡절을 겪고도 재도전하는 열정이 낫다. 그 간절함이 다르다"며 장윤정에게 용기를 줬습니다.

 

복면가왕 출연

장윤정은 지난 주에 복면가왕에 출연하였다.

미스코리아 출신 MC 장윤정의 눈물 고백이 MBC TV '복면가왕'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지난 30일 오후 6시20분 방송된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5월의 에메랄드'의 3연승을 막기 위해 나선 복면가수 8인의 화려한 무대가 펼쳐졌다.

이중 청순한 음색을 선보인 '긴생머리 아가씨'는 미스코리아 출신 MC 장윤정이었다.

MC 김성주가 출연 소감을 묻자 그는 "오늘 이 자리가 미스코리아 대회보다 더 떨렸다"라고 말했다.

장윤정은 이상은의 '언젠가는'을 부르며 정체를 드러냈다. 그는 노래가 끝나자 감정이 벅차오르는 듯 눈물을 보였다.

"노래에 푹 빠져서 평정심을 잃었다. 예전에 제가 활동했을 때 함께 활동했던 분들을 보니까 떨리고 울컥했다"라며 남다른 소감을 밝혔다.

이어서 "방송을 그만두고 아이들을 키우다가, 방송에서 열심히 활동하는 동료들의 모습을 보면 조급하기도 했다. 시간이 지나고 보니 그 시간도 저에게는 도움이 됐다"라며 그간의 소회를 밝히기도 했다.

이날 장윤정의 정체 공개 장면은 순간 최고 시청률 9.4%를 기록했다.

 

 

  •  
반응형

댓글0